Search
  Pictorial (5)
  Thai Society (283)
  Event News (24)
  TAT News (4)
  KOTRA News (1)
  KTO News (1)
  News in News (42)
  MICE (4)
  Hotel News (6)
  Embassy (0)

      태국 대규모 백신 접종 시작
 
  태국 대규모 백신 접종 시작  
     
   
 

국이 오늘 6월 7일부터 백신 대규모 접종을 시작했다.

하지만 공급량이 예상만큼은 아니어서 다수 병원에서 접종 계획을 취소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방콕시도 하루에 7만명을 접종할 계획이었으나 3만8천-5만명으로 낮춰 잡았다.

방역당국은 바이러스 발생이 적은 지방에는 백신을 천천히 내려 보내고, 중국 시노백 백신을 보완해 예약된 사람들을 예정대로 접종하겠다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특정백신의 공급부족에도 대처할 수 있고 교차접종 효과가 있다며 시노백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실험 계획도 전해졌다.

태국에도 백신은 가까이 왔지만 원하는 사람에겐 멀리 있는 모양이다.

 

<6월 7일, 월요일>

 

■ 주요뉴스

► 태국 오늘부터 대규모 접종 시작

► 아스트라제네카 시노백 백신 교차접종 임상실험

► 신규 확진자 교도소 빼도 여전히 2천명 대

 

■ Covid-19 한국

☞ 일일 확진자 556명, 사망 2명. 국내발생 541명, 해외유입 15명. 누적 확진자 14만4,152명. 누적 사망자 1,973명. 백신 누적접종자 759만5,072명.

 

■ Covid-19 태국

 

*교도소발 확진자가 줄며 전체 확진자도 3-4천명 대에서 2천명대로 내려왔다.

☞ 일일 확진자 2,671명, 사망 23명. 교도소 발 신규 확진자 604명, 해외유입 56명. 누적 확진자 17만7,467명, 누적 사망자 1,236명.

신규발생 지역 방콕 675명, 사뭇사콘 288명, 펫차부리 196명, 논타부리 163명, 사뭇쁘라깐 1240명 등. 백신 접종 누계 419만503명.

 

■백신(Vaccine)

☞ 태국 6월 7일부터 전국 대규모 백신 접종 시작. 보건부 방콕 148개 병원에 총 3만5천 병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분배. 7일부터 13일까지 머프롬앱 예약자 위주 접종. 교사 및 스파 관련 업종 개학 및 새 방역제한 조치 발표 이전에 우선 접종. 예상보다 백신 공급 적어 지방 등 다수 병원 접종 취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6천100만 회분 공급할 예정인 태국은 시노백 백신과의 교차접종을 실험할 계획이다.

☞ 태국 쭐라롱꼰 의대 시노백 백신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교차접종 실험 예정. 교차접종은 해당 백신에 대한 부작용이나 공급 부족시 대안으로 유용. 용 뿌오라완박사 시노백 백신 1차 접종 후 2차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후 면역 반응 증가한 케이스 다수 있다고 언급.

 

■ 사회(Society), 관광(Travel), 경제(Economic)

*백신 접종을 마친 성인과 코로나 음성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한 무격리 푸켓 개방은 14일간 푸켓에 머물러야 다른 지역으로 이동할 수 있다. 당초의 7일에서 강화된 조치인데, 관광객 유치에 효과가 적을 것이란 분석이 제기됐다. 한국과 싱가포르 등 여행기간이 짧은 나라들을 대상으로 유치전략을 수립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 푸켓 관광업계 등 7월 1일부터 외국인에게 개방하는 가운데 타지역 이동 위해 14일간 의무거주는 ‘너무 길어 관광객 유치 효과 미지수’라는 의견 제기.

https://www.bangkokpost.com/business/2127755/grand-reopening-hopes-fade

 

☞ 태국인들 ‘코로나정보 SNS 통해 알지만 신뢰는 안해’. 코로나 정보 획득 경로: 소셜 미디어 74.81%, TV 59.49%. 가장 신뢰하는 정보 경로:TV 85.24%, 대학 연구 분석가 69.33%, 정부 및 사설기관 57.79% 순(두싯폴)

<관련 기사>

https://www.bangkokpost.com/thailand/general/2127667/tv-most-trusted-source-of-info-in-covid-era-poll

 

*배달료는 높지만 배달업자들은 무한경쟁을 벌이고 있다. 정부주도로 이해 당사자들이 참가해 배달 수수료를 분석하는 실무위원회가 구성된다. (사진 방콕 포스트)

☞ 태국 상무부 온라인 음식배달 플랫폼의 수수료(GP) 구조 분석을 위한 실무위원회 구성. 최근 6월 한달간 수수료 인하해도 중소 규모 음식점에게 주문 당 30-35% 또는 180-200밧은 지나치다는 불만 제기.

 

*화전을 통한 재배 방식이 금지되고, 가뭄 등으로 태국의 사탕수수 생산량이 해마다 줄고 있다.

☞ 태국 사탕수수 가뭄과 이주노동자 부족 등으로 올해 생산량 최저. 지난해 7천5백만여 톤에서 올해는 6천7백만여 톤으로 감소.

<관련 기사>

https://www.bangkokpost.com/business/2128075/a-breath-of-fresh-air

 

☞ 아래 링크 클릭하면 카카오톡을 통해 오전 10시쯤 매일 업데이트되는 태국 뉴스와 관련 칼럼을 볼 수 있습니다. <by Harry>

https://open.kakao.com/o/gkpTRtOc